내일부터 개강입니다. 잡소리

정확하게 말하자면 개강은 금요일에 했습니다. 전 금요일에 수업이 없어서 실질적으로는 내일부터 개강 하지만요.

어제 오늘 해서 많이 놀았습니다. 이제 개강하니까 다시 학교 갈 준비를 해야지요. 방학은 끝났으니까요.






그래서 지금 제 심정은요?



벌써 개강이라고요? 좀 더 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는 에코라이프(?)를 즐기고 싶다고요! 낮잠도 자고! 놑북으로 아침부터 놀고!

진짜 플컨만 보고 당분간 버텨야겠네요. 어휴



결론: 개강 전 준비는 대충 끝났다고 생각하는데 과연?



덧글

  • 코토네 2017/09/04 01:09 #

    개.... 개강이라니!!!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


유사역사아웃

마우스오른쪽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