남들은 배고프겠지만 전 배부른 11시 1분 오늘의 밥

오늘 먹은것은



양꼬치입니다. 아는 분들과 함께 양꼬치 먹으러 갔습니다. 메인은 양꼬치지만













이곳은 다른것도 값 싸고 양 많고 맛있습니다. 전에 왔을 때와 다르게 다양한 음식을 먹어서 참 좋았습니다.

참고로 맥주는


양꼬치와 어울리는 칭다오와



옌징을 마셨습니다.

술 자체를 별로 안 좋아하는 저 이지만 칭다오는 입에 잘 맞더군요. 맛있잖아요, 칭다오.


결론: 5명이서 먹고 10만원 넘게 나왔지요. 생각보다 많이 나왔습니다.



덧글

  • Crescent Moon 2017/08/26 23:35 #

    잉붕어님의 위장테러에 당했습니다..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


유사역사아웃

마우스오른쪽금지